(서울=연합뉴스) 김은경 기자 = 한

(서울=연합뉴스) 김은경 기자 = 한섬이 남성복 브랜드인 ‘타임옴므’와 시스템옴므’를 타임·시스템과 함께 국내를 대표하는 남녀 토탈 프리미엄 브랜드로 육성하고자 상품 확대에 드라이브를 걸었다. 한섬은 이번 가을·겨울 시즌을 맞아 타임옴므와 시스템옴므에서 ‘더 젠틀'( 송고

연구팀은 이 논문에서 진짜 침(비만과 관련된 경혈자리에 침을 놓은 것)과 가짜 침(僞針.경혈자리를 벗어나 비만과 관련이 없는 부위에 침을 놓는 것)의 비만치료 효과를 비교하고, 비만 경상남도출장샵 정도에 따라 침 치료 효과에 어떤 차이가 있는지를 살폈다. 이 결과 진짜 침과 가짜 침을 단독으로 각각 비교했을 때, 진짜 침이 가짜 침에 견줘 비만 치료 효과가 더 크다고 볼 수 있는 유의성이 나타나지 않았다는 게 연구팀의 분석이다. 이에 대해 연구팀은 “이는 진짜 침이 효과가 김제출장샵 없다기보다는 그동안 가짜 침 역시 일정 부분 침 효과를 낸다고 보고됐기 때문에 이번 메타분석에서는 두 침법 간 차이가 없었던 것으로 생각된다”는 의견을 내놨다. 충청남도출장샵 하지만 제대로 된 침 치료와 일상생활관리(운동, 식이요법 등)를 병행한 경우에는 단순히 일상생활만 관리한 경우보다 유의하게 치료 효과가 있는 것으로 관찰됐다. 비만에 대한 침 치료 효과는 엇갈렸다. 체질량지수(BMI)가 25∼30 사이에서만 유의성이 있었고, BMI 30 이상에서는 사천출장샵 유의성이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통상 BMI 수치가 25∼30이면 비만으로, 30 이상이면 고도비만으로 간주하지만, 이번 연구에서는 이를 각각 과체중, 비만으로 분류했다. 연구팀은 “원래 BMI 기준으로는 비만과 고도비만이지만, 한의학적 관점을 적용해 과체중과 비만으로 재분류했다”고 설명했다. 연구팀은 침 치료가 감각수용체, 자율신경기능에 작용해 효과를 내는 점으로 미뤄볼 때 비만 환자는 자율신경과 말초신경기능에 이상이 생겨 과체중보다 침 치료 효과를 저해하는 것으로 추정했다. 과체중에만 국한해보면 강릉출장샵 침 치료는 일반 침 외에도, 이침(귀에 작은 침을 일정 기간 삽입하는 방식), 약침, 매선침(침으로 한방약실을 얼굴의 혈자리에 묻는 방식)도 효과가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연구팀은 이번 결과로 볼 때 만약 제주도출장샵 침술로 비만 치료를 받고자 한다면 뚱뚱해지는 초기에 침 치료를 시작해야 만족할만한 구리출장샵 효과를 거둘 수 있다고 권고했다. 박영재 교수는 “너무 비만한 사람은 침을 놓아도 피부 감각 자체가 떨어지고, 결국 뇌 자극도 약해져 효과가 기대에 미치지 못한다”면서 “과체중 단계에서 일상생활관리와 함께 침 치료를 병행하면 살을 빼는 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수원여객 노조는 송고’조정중지’

수원여객 노조는 송고’조정중지’ 용남고속은 사측과 다시 협상 테이블에 (수원=연합뉴스) 김인유 권준우 류수현 기자 = 20일 총파업을 예고한 수원지역 버스노조 가운데 한 곳이 사측과 임금협상을 타결해 파업 계획을 철회했다.

(하남=연합뉴스) 이우성 통영출장샵 기자 = 경기도 하남시는 감일택지개발지구 내 불법 개 사육장에서 보호해온 개 200여 마리에 대한 입양 및 기증을 마쳤다고 19일 밝혔다.

GMA뉴스 등 현지 언론과 외신에 따르면 15일 오전 1시 40분께(현지시간) 최고 시속 285㎞의 돌풍을 동반한 망쿳이 루손 섬에 있는 카가얀 주 해안으로 상륙했다. 이 때문에 강한 정읍출장샵 비바람이 몰아치면서 간판이 추락하고 정전사고가 발생하는 등 피해가 잇따르는 것으로 알려졌다. 강풍으로 항공기 50여 편이 결항했고, 높은 파도로 선박 운항이 사실상 전면 중단되면서 5천 명 안팎의 승객이 지난 14일부터 항구에 발이 묶였다. 필리핀 기상청(PAGASA)은 2013년 7천300여 대구출장샵 명의 희생자를 순천출장샵 낸 태풍 ‘하이옌’ 때보다 1m 높은 6m의 폭풍해일이 발생할 것으로 평택출장샵 내다봤다.

성냥 소비가 계속 늘면서 성광성냥의 규모는 갈수록 커졌다. 직원으로 시작한 의정부출장샵 손진국 대표는 공장장과 상무를 거쳐 주주가 돼 경영에 참가했다. 공장이 번창해 1970년대에는 직원 수가 160명을 넘어서기도 했다. 평택출장샵 공장 규모가 제일 컸을 때는 매일 4t 트럭이 성냥을 실어 날랐다고 손 대표는 전했다. “여기서 원목을 깎으면 저쪽 기계로 옮겨가고, 저쪽 기계에서는 이런저런 공정을 한 뒤 옆 건물로 옮겨갑니다. 여기저기 있는 공장 건물을 몇 차례 오가면 성냥이 완성되고 포장해서 실어냈죠.” 손 대표는 공장 운영을 중단하지 5년이 다 돼가지만 지금도 공장 안에만 들어오면 무슨 기계가 어떤 역할을 했는지 뚜렷이 기억한다. 그는 공장 운영은 멈췄지만 공장 터를 보존해 후세에 성냥문화를 전하는 길이 생기기를 바라고 있다.

This year’s exhibition will feature a “Specia

This year’s exhibition will feature a “Specialty Pavilion” for the application of robots in everyday life and various industry sectors and a “Collaborative Robotics Pavilion” where visitors can get a glimpse of the collaborative robotics market and regulations as well as safety solutions for industrial sites.

(서울=연합뉴스) 이은정 기자 = 가수 계룡출장샵 박기영이 송고 (서울=연합뉴스) 이은정 기자 = 가수 박기영이 송고 (서울=연합뉴스) 이은정 기자 = 가수 박기영이 송고

송고(도쿄=연합뉴스) 김정선 특파원 = 북한 측이 최근 비핵화 관련 북미협의에서 전주출장샵 북한 북서부 영변의 우라늄 농축시설을 파괴할 용의가 있다고 타진했다고 요미우리신문이 19일 보도했다. 요미우리는 북미 관계 소식통을 인용해 이같이 전했다. 이는 북한이 핵무기 제조에 필요한 농축 우라늄 생산시설을 파괴할 의향을 보임으로써 미국 측의 양보를 끌어내려는 의도로 보인다고 신문은 분석했다. 신문은 “우라늄 농축시설 파괴는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의향을 반영한 것이라고 한다”고 전했다. 신문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이달 김 위원장으로부터 서한을 받았으며 그가 전주출장샵 서한을 ‘긍정적’이라고 평가한 만큼 김 위원장의 의향이 전달된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영변에 있는 우라늄 농축시설은 2009년에 건설이 시작돼 경산출장샵 2010년께에 가동된 것으로 알려졌다. 북한은 2010년 11월에 우라늄 농축시설을 미국 전문가에게 공개하고 2천기의 원심분리기가 가동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남원출장샵 해당 시설은 연간 핵폭탄 약 2개분에 상당하는 40㎏의 영주출장샵 고농축 우라늄 생산능력을 의정부출장샵 지닌 것으로 전해졌다. 신문은 “다만, 미국 정부는 북한 비핵화를 위한 구체적 조치로 핵·미사일 개발과 관련된 모든 내용을 신고하도록 요구하고 있다”며 “우라늄 농축시설 파괴로는 불충분하다고 판단할 가능성도 있다”고 덧붙였다.

주택구입태도지수는 서울 동북권(

주택구입태도지수는 서울 동북권(성동, 광진, 동대문, 중랑, 성북, 강북, 도봉, 노원구)을 제외한 모든 권역에서 상승했다. 종로·용산·중구 등 도심권( 송고2개 분기 연속 상승…30대 이하 주택구입 의사 큰 폭 상승

정부, 민간교류 및 대북지원 잠정 보류…”당분간 미뤄져야”(서울=연합뉴스) 황철환 기자 = 송고정부, 민간교류 및 대북지원 잠정 보류…”당분간 미뤄져야”(서울=연합뉴스) 부산출장샵 황철환 기자 = 송고

(평양·서울=연합뉴스) 평양공동취재단 홍국기 기자 = 남북 정상이 이산가족 문제를 근본적으로 해결할 수 있는 새로운 전기를 마련했다.

(타이베이=연합뉴스) 김철문 통신원 = 중국의 유명한 배우인 판빙빙(范冰冰)이 수개월째 행방이 묘연해 중국과 대만 연예계가 대전출장샵 술렁이고 있다. 지난 5월 말 발생한 2중 계약서 파동 이후 한달 후에는 SNS 활동도 중단한 채 사라진 지 수개월이 지났다.

(멕시코시티=연합뉴스) 국기헌 특파원 천안출장샵 = 과테말라 헌법재판소가 최근 입국이 금지된 반부패 국제기구 수장의 입국을 허용하는 예비 결정을 내렸다고 엘 페리오디코 등 현지언론이 송고

송고 (도쿄=연합뉴스) 최이락 특파원 = 재일본대한민국민단(민단)은 19일 문재인 대통령과 정읍출장샵 김정은 북한 논산출장샵 국무위원장이 평양정상회담에서 동창리 엔진 시험장 영구폐쇄와 군사 나주출장샵 적대관계 종식 등을 담은 공동선언을 발표한 데 대해 환영의 뜻을 밝혔다. 민단은 여건이 중앙본부 단장 명의의 담화문을 내고 “우리 재일동포는 이번 공동선언에서 모든 군사적 적대관계를 종식하고 한반도를 핵무기와 핵 위협 없는 평화의 터전으로 만들기로 한 양 정상의 합의를 높게 하남출장샵 평가하고 환영한다”고 말했다. 민단은 “우리 재일동포는 이번 평양공동선언이 남북관계를 한층 더 진전시키고, 한반도의 항구적 평화체제 구축뿐 아니라 동북아시아의 평화와 안전을 위한 큰 역사적 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 대한조혈세포이식학회는 최근

▲ 대한조혈세포이식학회는 최근 부산 벡스코에서 학술대회 및 총회를 열어 신임 회장에 이종욱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 혈액병원 교수를 선출했다. 이 교수는 조혈모세포이식 분야에서 250편 이상의 국제학술지 논문을 발표하는 등 연구업적을 인정받고 있다. 신임 회장의 임기는 이달부터 1년이다. (서울=연합뉴스)

영국은 북아일랜드를 송고(제네바=연합뉴스) 이광철 특파원 = 수원출장샵 도날드 투스크 유럽연합(EU) 정상회의 상임의장은 19일(현지시간) 브렉시트(영국의 EU 탈퇴) 협상을 마무리 짓기 위해 11월 중순 추가 용인출장샵 EU 정상회의를 열겠다면서 아일랜드 국경 관련 영국 제안은 재검토해야 수원출장샵 한다고 말했다. 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그는 이날 오스트리아 잘츠부르크에서 예정된 비공식 EU 의정부출장샵 정상회담에 앞서 기자간담회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그는 “브렉시트 협상이 결정적 국면에 접어들었고 여러 다양한 시나리오들이 있다”면서 “(테리사) 오산출장샵 메이 영국 총리의 제안 중 일부는 영국이 이 문제에 긍정적으로 접근하고 있다는 것을 보여주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나 투스크 의장은 브렉시트 김제출장샵 이후 영국이 외교·안보 분야에서 EU와 협력할 준비가 돼 있지만 아일랜드-북아일랜드 국경 문제와 경제협력에 관한 영국의 제안은 재검토와 추가 협상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The 2018 Robot World is an important venue for those in the industry, academe, and research communities to exchange information on the latest trends and discuss technical 서울출장샵 issu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