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CLEAN, Virginia, Sept. 18, 2018 PRNewswire=

(MCLEAN, Virginia, Sept. 18, 2018 PRNewswire=연합뉴스) Mars is changing how it does business―one year from the launch from its ‘Sustainable in a Generation’ Plan.

(선양, 중국 2018년 8월 21일 AsiaNet=연합뉴스) 8월 18일, 제7회 Shenyang Faku AOPA(Aircraft Owners and Pilots Association of China) International Flight Convention이 선양 시 정부의 하남출장샵 주최로 Shenyang General Aviation Industrial Base와 Senyang Caihu Holiday Resort에서 개최됐다. 이번 대회에서 다양한 공연을 선보이기 위해 우수한 항공운항팀과 항공 협회가 초청을 받았다. 동력형 패러슈트, 견인형 패러슈트, 고정익 비행체, 헬리콥터 등을 포함해 약 100대의 항공기가 관중에게 멋진 공연을 선보였으며, 국내외 총 10만 익산출장샵 명 이상의 사람들이 모여서 이를 관람했다.

(상하이=연합뉴스) 차대운 특파원 = 중국 국가통계국은 작년 동기 대비 올해 송고

▲ 현실에서 도피하는 인문사회과학 = 이언 샤피로 지음. 이현휘·정성원 옮김. 논산출장샵 미국 예일대 정치학과 교수인 강릉출장샵 저자가 인문·사회과학의 현실도피적 학문 풍토를 비판적으로 분석한다. 책은 인문학자나 사회과학자들이 인간행동의 동기나 시장의 기능에 아산출장샵 대해 비현실적인 전제를 깔고 모델을 설계하기 때문에 현실에서 도망치는 결과를 낳게 된다고 분석한다. 아울러 손쉽게 입수할 수 있는 데이터를 사천출장샵 토대로 계량적 연구를 수행하는 데도 원인이 있다고 본다. 해당 데이터가 연구 대상을 대변하지 못하는 경우가 많기 때문이라는 것. 인문·사회과학의 현실도피 성향의 가장 큰 폐해는 도피적 성향이 현실 정치로까지 이어진다는 데 있다고 지적한다. 저자는 정치인들이 명백한 광양출장샵 진실을 제멋대로 부인하고 명백한 거짓을 태연히 옹호하며, 자신을 불편하게 만드는 모든 것을 ‘가짜뉴스’로 치부해 버리는 작금의 현실이 바로 이런 현실도피 성향의 정치적 표현이라고 꼬집는다. 인간사랑 펴냄. 613쪽. 3만5천원.

신지애-오지현은 1라운드에서 한·

신지애-오지현은 1라운드에서 한·일 투어 상금왕 맞대결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박성현(25)과 이정은(22), 이소영(21)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대회에서 함께 경기하며 ‘해외파’와 ‘국내파’ 자존심 대결을 벌인다. 21일부터 사흘간 경기도 용인시 88컨트리클럽에서 열리는 KLPGA 투어 중도해지 OK 정기예금 박세리 인비테이셔널(총상금 8억원) 대회 조직위원회가 19일 발표한 1라운드 조 편성 결과를 보면 박성현은 이정은, 이소영과 함께 21일 오전 8시 30분 10번 홀을 출발한다. 박성현은 지난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상금왕, 올해의 선수, 신인상을 석권했고 2017년 US오픈, 올해 KPMG 여자 PGA 챔피언십을 제패한 세계 랭킹 1위 선수다.

(서울=연합뉴스) 채새롬 기자 = 넷마블[251270]은 18일 자사 새 모바일 창원출장샵 어드벤처 RPG(역할수행게임) ‘팬텀게이트(개발사 레벨9)’를 중국을 제외한 전 세계에 출시했다. 팬텀게이트는 영웅과 팬텀을 수집하고 성장시키는 게임이다. 주인공 ‘아스트리드’가 북유럽 신화 속 최고의 신인 ‘오딘’으로부터 세계를 구해가는 스토리를 담았다. 넷마블은 팬텀게이트 출시를 기념해 팬텀게이트 스테이지 안에 숨겨진 ‘이스터 계룡출장샵 에그’를 찾으면 포인트를 주는 이벤트를 한다. 넷마블 이정호 본부장은 “팬텀게이트의 개성 있는 그래픽과 완성도 높은 스토리는 국내는 물론 전 세계 이용자에게 신선한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보잉 정읍출장샵 747-8 기종은 원래 약 400명을 태울 수 있는 규모이나 셰이크 타밈이 선물했다는 이 항공기는 보령출장샵 카타르 왕실과 고위 인사 전용기로 시흥출장샵 쓸 목적으로 승무원 18명을 포함해 94명이 탑승할 수 있게끔 개조됐다. 내부에는 널찍하고 호사스럽게 꾸민 회의실, 라운지, 침실, 파나소닉 기내 엔터테인먼트 시스템 등 ‘비아이피'(VIP) 시설을 갖췄으며 대구출장샵 자체 수술실도 설치됐다. 일간 하베르튀르크는 이 전용기 선물이 에르도안에 대한 셰이크 타밈의 애정을 상징한다고 보도했다. 지난달 리라 폭락 사태에서 카타르는 수니파 아랍국가 중 가장 적극적으로 터키를 지원했으며, 터키는 지난해 카타르가 사우디아라비아 등으로부터 단교를 당했을 때 긴급 물자 수송에 나서는 등 카타르를 두둔했다. 그러나 국가 정상 사이에 수천억원대 항공기 선물을 주고받는다는 것이 납득하기 힘든 데다, 이 소식을 보도한 터키 매체는 구체적인 군산출장샵 정보 출처를 제시하지 않아 의구심을 불러일으켰다.

김씨는 “소예는 대학 홍보대사와

김씨는 “소예는 대학 홍보대사와 국제학생회 회원, 전공알림단 단원 등으로 활동하며 집보다는 대학에서 살다시피 했다”라며 “그동안 우리 가족과 소예가 받았던 사랑과 도움을 베풀고 싶어 기부를 결심했다”라고 말했다. 김소예양은 중학교 송고

“정상회담 내용은 대북제재 등 선행조건 풀렸을 때 가정한 것””총리 ‘금리’ 관련 발언은 원론적 얘기…재정정보 유출은 심각한 일” (군산=연합뉴스) 민경락 기자 = 김동연 부총리 전라북도출장샵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9일 “남북경협은 늘 천명한 것처럼 차분하고 질서 있게 준비하겠다”고 김해출장샵 말했다. 김 부총리는 이날 군산 고용·복지 플러스센터에서 기자들과 만나 “남북경협은 국제사회 협력이 대단히 중요하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이날 발표된 남북 평양공동선언에 포함된 동해선·경의선 철도·도로 연결 현대화 사업 등 경제 안건을 두고는 “대북제재 등 선행 요건이 풀렸을 때를 가정하고 나온 것이 아닌가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번 남북 정상회담 안건 중 경제 문제는 주된 이슈는 아니었다”라며 경제정책을 총괄하는 부총리 등이 참석하지 않은 것도 이와 관련이 있다고 설명했다. 최근 재정정보 무단 유출 사건에는 “접속자가 비인가 영역까지 들어와 많은 충주출장샵 양의 정보를 다운받고 그 정보를 반납하지 않은 것은 심각한 일”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지금까지 1천400명에게 계정이 부여됐지만 단 한 번도 없던 사례”라며 “사법 당국에서 조사를 통해 의도성 등을 명명백백하게 가릴 것”이라고 말했다. 최근 논란이 된 이낙연 국무총리의 금리 관련 발언에는 “국회 진해출장샵 답변 과정에서 나온 것으로 원론적인 얘기를 한 것으로 본다. 어떤 의사표시를 할 인천출장샵 의도는 아닌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이낙연 국무총리는 지난 13일 국회에서 김제출장샵 금리 인상 여부와 관련해 “좀 더 포천출장샵 심각히 생각할 때가 충분히 됐다는데 동의한다”고 밝혀 정부가 한은에 금리 인상을 압박하는 것 아니냐는 논란이 불거졌다. 김 부총리는 “금리 문제는 금통위에서 결정해야 할 사안”이라며 원론적인 입장을 되풀이했다. 군산 GM공장 활용안에는 “GM 입장도 있고 내부 협의도 필요하다. 군산 경제를 위해 정부가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답했다.

이는 미중 무역전쟁이 최악의 상

이는 미중 무역전쟁이 최악의 상황으로 치달아 중국 수출 기업들이 위기에 몰릴 경우 중국 정부가 대규모 외자 유출과 외환보유액 감소까지 감수하면서 위안화를 큰 폭으로 평가절하하는 ‘극약 처방’을 쓸 수도 있다는 일각의 예상을 정면으로 반박한 것이다. 통화 정책과 관련해서 그는 시스템 위기를 방지하기 위한 디레버리징(부채 감축) 정책을 지속하는 가운데서도 예방적인 미세 조정을 통해 실물 경제 부문에 유동성이 충분히 공급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리 총리는 “현재 연못에 물이 결코 적은 것이 아닌데 문제는 어떻게 물길을 내주느냐에 있다”며 “시스템을 정비해 실물 경제로 유동성이 흘러갈 수 있게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와 관련해 중국 정부는 올해 들어 자금 조달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에 자금이 효율적으로 지원될 수 있도록 정책적인 노력을 펴고 있다. 올해 인민은행은 송고

주 (*1) 5G: 5세대 이동통신시스템. 그 특성으로는 “대용량의 여수출장샵 빠른 속도”, “저지연 초고안정성”, 및 “초대용량 연결성”이 요구된다.

조사단은 이 보고서에서 공주출장샵 미얀마군부가 이슬람 소수 창원출장샵 민족인 로힝야족을 잔혹하게 살해하거나 성폭행했다는 증언 등을 기록했다. 미얀마군의 로힝야족 탄압은 지난해 송고

중년 남성 30% ‘갱년기 증상’ 경험…”질환 인정하고 극복 노력해야”(서울=연합뉴스) 김길원 기자 = #. 서울 강남의 한 기업에 수십년째 재직중인 A(53) 부장. 그는 지난해 가을부터 피로감, 건망증에 얼굴홍조가 심해지고, 매사에 의욕이 없어지기 시작했다. 이런 증상은 올해 주 52시간제 근무가 김제출장샵 시행된 후 더 심해졌다. 수십 년 동안 직장의 천안출장샵 꽉 짜인 일정 이천출장샵 속에서도 나름 삶의 균형을 유지하며 생활하고 있다고 자부했지만, 요즘 1년여의 삶은 이와 거리가 멀어도 한참 멀었다. 그렇다고 노력을 안 해본 것도 아니다. 주 52시간제 이후에는 퇴근 후 의왕출장샵 새로운 삶을 찾기 위해 회식 대신 요가도 하고, 가끔은 아내와 저녁 일정도 잡고 있지만 되레 불안, 우울감은 더 커졌다고 그는 토로했다. 친구들의 권유에 결국 A씨는 병원을 찾아 증상들을 털어놨다. 의사는 A씨의 호르몬 검사 결과와 증상으로 미뤄 남성갱년기 증상이 의심된다고 진단했다. A씨는 현재 갱년기 치료를 진행 중이다.

(서울=연합뉴스) 오는 18∼20일 예

(서울=연합뉴스) 오는 18∼20일 예정된 평양 남북정상회담 길에 동행해달라는 10일 청와대의 공개 요청에 국회 의장단과 자유한국당과 바른미래당 대표가 곧바로 거부 입장을 밝혔고, 청와대 정무수석이 11일 국회를 찾아 거듭 동행 협조 요청에 나섰지만, 상황이 바뀔 것 같지는 않다. 교착된 비핵화 협상의 불씨를 살리고 남북관계의 전기를 마련할 중차대한 회담을 앞두고 정치권이 합의 가능한 공통분모를 키우는 정치력을 발휘해야 하는 마당에 오히려 정치권의 평양 동행 여부가 갈등을 키우는 정쟁 소재로 흐르고 있어 우려스럽다.

95㎾h 용량의 배터리를 장착해 국제표준주행모드(WLTP) 기준으로 익산출장샵 1회 충전 시 400㎞ 이상을 주행할 수 있다. 150㎾의 고속 충전소를 이용할 경우 30분 이내에 완전 충전이 시흥출장샵 가능하다. 순수 전기차 중 최초로 새롭게 개발된 ‘브레이크-바이-와이어'(brake-by-wire) 시스템을 도입해 효율을 높였고, 전기모터와 정읍출장샵 통합된 에너지 회수 시스템을 통해 최대 30% 이상의 추가 주행 거리를 확보할 수 있다.

그러나 바이오중유 발전 사업은 문재인 정부의 탈원전 정책과는 전혀 관련이 없으며, 박근혜 정부 당시 발전사업자들의 요구로 시작됐다. 2012년 신재생에너지 공급의무화제도(RPS)가 도입됨에 따라 신재생에너지에 대한 수요가 커졌기 때문이다. RPS는 500MW(메가와트)급 이상 발전 설비를 보유한 발전사업자에 대해 총 발전량 중 일정 비율을 신재생에너지로 공급하도록 의무화하는 제도다. 이 비율은 2012년 2.0%에서 매년 0.5%포인트씩 늘어 2017년 4.0%로 진주출장샵 높아졌다. 올해부터는 1%포인트씩 늘어 2023년에는 10%에 이른다. 이에 따라 밀양출장샵 중부·남부·서부·동서발전 등 발전사업자들은 2013년 4월 산업통상자원부에 발전용 바이오중유 사업 추진을 건의하는 공문을 보냈고, 이에 산업통상자원부는 한국석유관리원과 함께 정읍출장샵 2014년 1월부터 시범보급 사업·연구를 시작, 50개월간 진행했다. 이보다 앞서 2012년 11월에는 이강후 당시 새누리당 의원이 관계 부처·기관, 발전사업자 등을 초청해 ‘바이오에너지의 발전용 연료 활용방안’을 주제로 정책 세미나를 개최하기도 했다. 따라서 ‘현 정부가 원전을 포기하고 삼겹살로 부천출장샵 전기를 쓰려 한다’는 배 대변인의 주장과 일부 네티즌의 지적은 사실이 아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