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미르섬에는 백제 저잣거리 풍경을

미르섬에는 백제 저잣거리 풍경을 보여주는 공간을 조성하기로 했다. 금강에는 기존 유등 이외에 해상강국 백제를 상징하는 대형 황포돛배를 추가로 설치한다. 공주시는 지난달 송고

(제주=연합뉴스) 제주도 자치경찰단은 추석을 앞두고 강제착색과 기한경과 풋귤 유통행위, 품질검사 미이행 등 비상품감귤유통행위에 대해 단속활동을 벌이고 있다. 자치경찰단은 5개반 15명을 편성, 현재까지 강제착색 행위 등 4건을 적발했다. 강제착색 인천출장샵 감귤에 대해 전량 폐기하도록 관련 부서에 통보하는 한편, 비상품감귤로 적발된 선과장 등에 대해 관련 조례에 따라 500만원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하도록 조치할 예정이다.

가구소득 7천만원 이상 안동출장샵 맞벌이 부부 전세자금 대출 제한 논란상대적 고소득이나 자산은 전세가에 못미쳐…”모든 길이 막힌 느낌”

문 대통령은 “김 위원장과 나는 지난 4·27 판문점에서 만나 뜨겁게 과천출장샵 포옹했고, 한반도에서 더 이상 전쟁은 없을 것이며 새로운 평화의 시대가 열렸음을 8천만 우리 겨레와 전 세계에 엄숙히 천명했다”며 “또 우리 민족의 운명은 우리 스스로 결정한다는, 민족 자주의 원칙을 확인했다”고 말했다. 아울러 “남북관계를 전면적이고 획기적으로 발전시켜 끊어진 민족의 혈맥을 잇고 공동번영과 자주 통일의 미래를 앞당기자고 굳게 약속했고, 올해 가을 이렇게 평양을 방문하기로 했다”고 떠올렸다. 문 대통령은 그러면서 “오늘 김 위원장과 나는 한반도에서 전쟁의 공포와 무력충돌의 위험을 완전히 제거하기 위한 조치들을 구체적으로 합의했다”며 “백두에서 한라까지, 아름다운 군산출장샵 우리 강산을 영구히 핵 무기와 핵 위협이 없는 평화의 터전으로 만들어 후손들에게 물려주자고 확약했다”고 강조했다. 이어 “더 늦기 전에 이산가족의 고통을 근원적으로 해소하기 위한 조치들을 신속히 취하기로 했다”고 했다. 광주출장샵 문 대통령은 “나와 함께 이 담대한 여정을 결단하고 민족의 새로운 미래를 향해 뚜벅뚜벅 걷고 있는 여러분의 지도자 김 위원장께 아낌없는 찬사와 박수를 보낸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평양을 찾은 소감에 대해서는 “평양의 놀라운 발전상을 봤다. 김 위원장과 북녘 동포들이 진주출장샵 어떤 나라를 만들어가고자 하는지 가슴 뜨겁게 봤다”며 “얼마나 민족의 화해와 평화를 갈망하고 있는지 절실하게 확인했다”고 밝혔다. 이어 “어려운 시절에도 민족의 자존심을 지키며 끝끝내 스스로 일어서고자 하는 불굴의 용기를 봤다”며 “우리 민족은 우수하다. 우리 민족은 강인하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우리 민족은 평화를 사랑한다. 우리 민족은 함께 살아야 한다”고 거듭 역설했다. 문 대통령의 이날 연설은 애초 공연 초반 1∼2분 간 이뤄질 것으로 예고됐으나, 실제로는 공연 후인 부천출장샵 오후 10시 26분부터 33분까지 약 7분 간이나 진행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