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 공단 가동 준비는. ▲ 전력과 통

— 공단 가동 준비는. ▲ 전력과 통신은 수일 내에 복구가 가능하다. 상·하수도와 폐수처리시설도 양호하다. 공단재개를 위한 시뮬레이션을 수도 없이 돌려봤다. 공단재개 합의만 되면 바로 기업이 입주할 수 있도록 만반의 준비를 하고 있다.

◇ 여전한 물 부족 조금만 시내를 벗어나 차를 문경출장샵 달리면 노란 공주출장샵 물통을 들고 물을 길으러 다니는 아이들을 숱하게 만날 수 있다. 처음에는 카메라를 꺼내 이런 아이들을 마구 경주출장샵 찍었지만, 며칠이 지나고 나서는 성남출장샵 카메라를 꺼낼 생각조차 안 하게 됐다. 물을 길으러 다니는 아이들이 너무 많았기 때문이다.

자신의 수행비서였던 알렉상드르 베날라의 시민 충청남도출장샵 폭행 스캔들인 이른바 ‘베날라 게이트’와 니콜라 윌로 환경장관의 사퇴 사태의 영향으로 마크롱의 지지율은 최근

광둥 공항청장 Wen Wenxing은 “세계적 수준의 항공 허브는 거대하고 가치 있는 트래픽을 불러온다”라며, 광저우가 중국과 세계를 연결하는 능력과 자원을 할당하는 강력한 역량 덕분에 공항 경제 개발 측면에서 내재된 이점을 보유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광저우는 수많은 주요 프로젝트가 진행된 도시다. 일례로 에어버스와 보잉 공장에서는 여객기를 화물기로 전환하는 작업을 광명출장샵 이곳에서 진행하고 있다. 또 다른 하이라이트는 광저우의 항공 유지관리 산업이다. 광저우는 세계 최대의 항공기 유지관리 및 화물기 변화 기지를 구축했다.

유럽의회, 법안 통과…”범죄활동 관련 의심되면 압류도 허용”EU이사회 승인 후 발효…현금 휴대 조항은 발효일 30개월 후 시행(브뤼셀=연합뉴스) 김병수 특파원 = 앞으로 유럽연합(EU) 28개 회원국에 입국하거나 출국할 때 현금뿐만 아니라 금, 선불카드 금액을 합쳐서 1만 유로(약 1천300만 원)를 넘을 경우 세관에 신고해야 한다. 18일 유럽의회에 따르면 의회는 지난 12일 본회의에서 이와 같은 내용을 골자로 한 현금유통에 관한 새 법안에 대해 표결을 해 찬성 625표, 반대 39표, 기권 34표로 가결 처리했다고 밝혔다. EU는 그동안 현금 1만 유로가 넘을 경우 의무적으로 신고하도록 하고 이를 위반할 경우 처벌했으나 현금에 대한 개념 범위를 넓혀 금과 선불카드도 신고대상 범위에 포함하기로 했다. 유럽의회는 이미 EU 이사회와 협상을 통해 이 같은 내용에 대해 합의한 바 있어 이사회의 공식적인 승인만 내려지면 이 법안은 발효되며, EU 나주출장샵 입·출국자 현금 휴대에 관한 조항은 법 발효일부터 30개월 후에 시행된다.